경제용어사전

워크아웃과 법정관리

[workout]

워크아웃이란 기업이 도산 등을 피하기 위해 금융기관의 지원을 받아 진행하는 기업개선작업을 말한다. 채권은 부채상환 유예, 출자전환을 통한 부채를 일부 탕감해주고 기업은 자산매각 등 고강도 구조조정을 실시해야 한다. 우리나라에서는 1997년 국제통화기금(IMF) 관리체제에서 고합 등 7개 그룹이 워크아웃 대상으로 선정되면서 은행을 통한 대기업 구조조정 프로그램이 가동되기 시작했다. 채권상환 유예를 통한 부도의 유예 조치와 협조 융자, 출자 전환까지 포괄한다.

반면 법정관리는 부도ㆍ파산 위기에 놓인 기업이 법원에 신청, 회생을 모색하는 제도. 법원이 회생 가능성이 있다고 판단해 법정관리를 결정하면 모든 채무는 동결되고 법원이 지정한 법정관리인이 기업을 관리하게 된다.

관련어

  • 임대주택[rented housing]

    국가나 민간건설업체가 건설하여 주민들에게 임대해주는 주택. 재정 및 국민주택기금의 지원을 ...

  • 음성인식 소프트웨어[speech recognition software]

    워드프로세싱, 스프레드시트, 데이터베이스 관리 등과 같은 함수를 수행하기 위해 마이크로 컴...

  • 이노베이션[innovation]

    신제품, 서비스, 새로운 방법을 발견 즉시 경영활동에 응용하는 것이다. 경제원리의 파악에 ...

  • 역선택 이론[adverse selection]

    판매자가 구매자보다 많은 정보를 갖고 있는 시장에서는 구매자는 품질이 좋은 상품보다 역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