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워크아웃과 법정관리

[workout]

워크아웃이란 기업이 도산 등을 피하기 위해 금융기관의 지원을 받아 진행하는 기업개선작업을 말한다. 채권은 부채상환 유예, 출자전환을 통한 부채를 일부 탕감해주고 기업은 자산매각 등 고강도 구조조정을 실시해야 한다. 우리나라에서는 1997년 국제통화기금(IMF) 관리체제에서 고합 등 7개 그룹이 워크아웃 대상으로 선정되면서 은행을 통한 대기업 구조조정 프로그램이 가동되기 시작했다. 채권상환 유예를 통한 부도의 유예 조치와 협조 융자, 출자 전환까지 포괄한다.

반면 법정관리는 부도ㆍ파산 위기에 놓인 기업이 법원에 신청, 회생을 모색하는 제도. 법원이 회생 가능성이 있다고 판단해 법정관리를 결정하면 모든 채무는 동결되고 법원이 지정한 법정관리인이 기업을 관리하게 된다.

관련어

  • 원격의료[Tele-medicine]

    환자가 직접 병·의원을 방문하지 않고 통신망이 연결된 모니터 등 의료장비를 통해 의사의 진...

  • 역소득 효과[negative income effect]

    지난 주말 뉴욕 증시가 폭락했다. 기업실적 악화와 실업률 상승에 따른 ''역소득효과''가 ...

  • 아이드마 법칙[AIDMA formula]

    소비자가 상품을 구입할 때의 심리과정을 분석하여 방식화한 것. 소비자는 주의을 기울이고 (...

  • 우머노믹스[Womenomics]

    우먼(Woman)''과 ''이코노믹스(Economics)''의 합성어로 여성이 경제를 주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