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NEW

경제용어사전

청년부추

 

중국에서 증시로 유입된 '주링허우(1990년대 출생자)' 세대를 말한다. 이들은 풍부한 자금과 높은 전문성을 보유한 외국인·기관에 매번 당하면서도 다시 주식 투자에 뛰어드는 모습이 베여도 금방 자라나는 부추와 닮았다는 의미에서 유래했다.

'주링허우'는 한국의 `동학개미', 미국의 `로빈후더', 일본의 '닌자 개미' 등에 해당된다. 이들 2030 개인 투자자들은 코로나19 이후 전세계 곳곳의 반등장을 주도하고 있다.

관련어

  • 총량규제

    수도권 인구집중을 막기 위해 공장면적이나 대학의 입학정원을 제한하는 것을 말하는 것으로 수...

  • 청해진대학

    대학생들의 해외취업을 돕기위해 정부가 대학안에 설립할 예정인 취업지원 프로그램. 대학과 별...

  • 창업·벤처기업 전문 사모펀드

    창업․벤처기업에 원활한 자금조달을 지원하고 벤처투자 시장에 민간자본 유입을 촉진...

  • 취업취약계층

    소득기준에 의해 사회서비스 구매능력이 부족한 저소득층과 노동시장 여건상 취업하기 어려운 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