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강제성 채권

 

각종 등기나 인·허가, 면허 등록 때, 정부나 지방자치단체 또는 공공기관과 도급계약을 체결할 때 의무적으로 사야 하는 채권.

국채인 국민주택채권 제1·2종을 비롯해 지방채인 서울·대구·인천·광주 등의 도시철도채권, 특수채인 토지개발채권·공공용지보상채권 등 9종이 대표적인 강제성채권이다. 일반인들은 아파트를 분양받을 때 20년 만기 국민주택채권 제2종(3% 복리)을, 차량등록 때는 5∼9년 만기의 도시철도채권(6% 복리)을 매입해야 한다.

관련어

  • 그래이엄 앨리슨

    하버드대 케네디스쿨 교수는 미국 안보와 국방정책 분야에서 최고 분석가로 꼽힌다. 미국의 ‘...

  • 관리가격[administered price]

    공급의 확대나 비용의 축소에도 불구하고 잘 떨어지지 않는 가격을 말하는 것으로 기업의 과점...

  • 과다노출[over-exposure]

    외채 위기에 즈음하여 1970년대에 비산유개발도상국에 대출한 국제은행들은 그들의 자본금 등...

  • 가교은행[bridge bank]

    파산한 은행의 자산과 부채를 일시적으로 인수하여 합병, 채권채무처리 등 후속조치를 전문적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