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포괄수가제

[diagnosis-related group, DRG]

환자에게 제공되는 의료서비스의 종류나 양에 상관없이 환자가 어떤 질병의 진료를 위해 입원했었는가에 따라 미리 책정된 진료비를 지급하는 방식으로, 일종의 진료비 정찰제다.

진찰료, 검사료, 처치료, 입원료, 약값 등에 따로 가격을 매긴 뒤 합산하는 행위별수가제가 진료를 늘릴수록 의사 수입이 많아지는 구조적 한계 때문에 과잉진료와 의료비 급증을 야기한다는 지적에 따라 대안으로 도입됐다.

우리나라에선 2002년 선택 참여 형태로 처음 포괄수가제가 도입됐고 2012년 7월부터 백내장·편도·맹장·항문·탈장·자궁·제왕절개 등 7가지 수술에 대한포괄수가제가 동네의원과 중소병원을 대상으로 도입됐고 2013년 7월부터는 종합병원과 상급종합병원으로 확대됐다.

미국과 일본도 1990년대 말과 2000년대 초 도입한 오래되지 않은 제도다. 최근 들어 신흥국들도 도입 중에 있다. 2014년 인도네시아에서 국가보장 의료보험을 포괄수가제에 기반해 수립한 것이 대표적이다.

관련어

  • 프리텍스팅[Pretexting]

    다른 사람의 통화기록과 같은 사적인 정보를 회사 등이 본인을 사칭해 입수하는 것을 말한다....

  • 포틀릿[portlet]

    포틀릿이란 재사용이 가능한 웹 구성요소로서 직무수행과정에 필요한 프로세스나 관련 정보나 지...

  • 프라임 레이트[prime rate]

    신용이 가장 높은 기업에 대해 대출할 때 적용하는 우대금리.이는 금융기관 대출금리의 기준이...

  • 프랍 트레이딩[proprietary trading]

    금융회사가 수익 창출을 위해 고객의 돈이 아닌 자신의 돈으로 주식이나 파생상품등의 금융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