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워크아웃과 법정관리

[workout]

워크아웃이란 기업이 도산 등을 피하기 위해 금융기관의 지원을 받아 진행하는 기업개선작업을 말한다. 채권은 부채상환 유예, 출자전환을 통한 부채를 일부 탕감해주고 기업은 자산매각 등 고강도 구조조정을 실시해야 한다. 우리나라에서는 1997년 국제통화기금(IMF) 관리체제에서 고합 등 7개 그룹이 워크아웃 대상으로 선정되면서 은행을 통한 대기업 구조조정 프로그램이 가동되기 시작했다. 채권상환 유예를 통한 부도의 유예 조치와 협조 융자, 출자 전환까지 포괄한다.

반면 법정관리는 부도ㆍ파산 위기에 놓인 기업이 법원에 신청, 회생을 모색하는 제도. 법원이 회생 가능성이 있다고 판단해 법정관리를 결정하면 모든 채무는 동결되고 법원이 지정한 법정관리인이 기업을 관리하게 된다.

관련어

  • 에어포켓[air pocket]

    에어포켓은 배 안에 공기가 남아 있는 곳으로 침몰한 선박에서 유일하게 생존할 수 있는 공간...

  • 어드밴스드 머티리얼스[Advanced Materials]

    독일에서 격주로 발행되는 재료공학분야 세계 정상급 국제학술지

  • 유통주식수[number of shares ready to trade]

    상장법인의 총발행 주식 중 최대주주 지분 및 정부 소유주 등을 제외하고 실제 시장에서 유통...

  • 일시적 저장의 복제권

    벅스뮤직 등에서 음악을 듣거나 곰TV로 영화를 볼 때, 해당 내용물은 컴퓨터의 하드디스크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