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NEW

경제용어사전

디지털 트윈

 

디지털 트윈이란 현실세계의 물체를 가상세계에 구현한 것(쌍둥이)을 말한다. 실제품을 만들기 전 시뮬레이션을 통해 시험을 통해 현실을 분석ㆍ예측해 발생할 수 있는 문제점을 파악하는데 사용된다.

`디지털 트윈'은 정부가 2020년 7월 14일 발표한 정책인 ‘한국판 뉴딜’의 10대 대표 과제명 중 하나이기도 하다. 10대 대표과제는 디지털 뉴딜(3개), 그린 뉴딜(3개), 융합과제(4개)로 구성돼 있는데, 디지털 트윈은 디지털 그린 융복합 분야에 속한다.

정부는 자율차, 드론 등 신(新)산업 기반 마련, 안전한 국토·시설관리를 위해 도로·지하공간·항만·댐 대상 「디지털 트윈」을 구축하려하고 있다. 도심지 등 주요지역의 높이값을 표현한 수치표고모형 구축과 고해상도 영상지도 작성, 국도·4차로 이상 지방도 정밀도로지도 구축, 노후 지하공동구(120km) 계측기 설치, 디지털 트윈 기반의 스마트항만·스마트시티 구축 등이 추진된다.

관련어

  • 디지털기회지수[Digital Opportunity Index, DOI]

    디지털기회지수는 정보사회정상회의 (WSIS)에서 신규 채택한 국제적인 정보화 평가지수로, ...

  • 당좌대출[overdrafts]

    은행과 당좌거래를 하고 있는 업체가 예금잔액을 초과해 일정 한도까지 어음이나 수표를 발행하...

  • 단기경기부양책

    경제가 급속히 침체되거나 실업률 급증 등의 문제가 있을 경우 이를 우선적으로 해결하기 위해...

  • 대차대조표 불황[balance sheet recession]

    가계 빚이 많아 정부가 경기 부양책을 내놓아도 소비나 투자로 이어지지 못하는 현상을 말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