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체납

[arrears]

국제통화기금(IMF) 채무자가 만기일까지 채무 상환을 하지 않은 상태를 ''디폴트''와 구분해서 일컫는 용어. 2015년 6월 30일 그리스의 IMF 채무 상환 실패가 이에 해당한다. IMF는 내부규정상 회원국의 상환 실패를 디폴트가 아닌 체납으로 간주하고 있으며. 무디스와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등의 국제신용평가사도 국가가 상업금융기관, 즉 민간채권자에 부채를 상환하지 못할 경우 만을 디폴트로 분류하고 있다. 그러나 국제기구에 돈을 갚지 못한다면 민간채권자에게도 돈을 갚지 못할 가능성이 높기 때문에 체납은 실직적으로는 디폴트와 같은 의미로 여겨진다.

  • 초국적지수[Transnationality Index]

    기업의 국제화정도를 나타내는 지표로 유엔무역개발위원회(UNCTAD) 등에서 사용한다. 전체...

  • 총자산이익률[return on assets, ROA]

    수익성을 살펴보는 대표적인 지표로 ''총자산에서 당기순이익이 차지하는 비중''이 충자산이익...

  • 출자전환[debt-equity swap]

    채권 금융기관이 부실기업에 빌려준 돈을 주식으로 전환하는 것. 기업은 빚을 덜고 금융기관은...

  • 총액인수

    기업이 주식이나 채권을 발행할 경우 주간사회사 역을 맡은 금융회사 발행 주식이나 채권을 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