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창업보육센터

[business incubator, BI]

참신한 아이딩와 뛰어난 기술을 갖고 있으나 사업화 능력이 미약한 예비 창업자들을 위해 작업장을 제공하고 경영지도 및 자금지원 등을 해주는 곳을 말한다. 중소기업진흥공단이 1993년 안산에 처음 설립했다. 창업보육센터는 흔히 BI로도 불리는데, 이는 의료기관에서 미숙 신생아가 자생력을 갖출 때까지 인큐베이터에 넣어 키우는 데서 연유한 것이다.

이곳에 입주하는 업체는 입주부담금과 실비수준의 공과금만 지급하면 보육센터 내의 각종 개발설비와 자동화 기기를 활용할 수 있다. 입주조건은 창업을 준지 중이거나 창업한 지 1년 미만인 사업자로 입주기간은 대개 2년이며 1회에 한해 1년 연장할 수 있다.

  • 처분가능소득[disposable income]

    개인소득에서 세금, 사회보장분단금,이자비용 등의 비소비성 지출을 뺀 것. 가처분소득은 국민...

  • 창업중소기업 세액감면

    창업중소기업과 벤처기업 등 31개 업종에 포함된 기업에게 5년간 세액을 50%에서 100%...

  • 처방·조제 약품비 절감 장려금 제도

    병원이 제약사에서 의약품을 저가로 구매하면서 ‘원내에서 사용되는 전체 약품비’를 줄일 경우...

  • 창조적 파괴[creative destruction]

    기술혁신으로 낡은 것을 파괴·도태시키고 새로운 것을 창조하고 변혁을 일으키는 과정으로 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