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트릴레마

[Trilemma]

3중고, 혹은 3가지 딜레마라는 뜻으로 하나의 정책목표를 이루려다 보면 다른 두 가지 목표를 이룰 수 없는 상태를 말한다.

먼델-플레밍(Mundell-Flemming)이 주장한 ‘임파서블 트리니티 (Impossible Trinity)’ 또는 ‘트릴레마( Trilemma)’ 문제로 자본 자유화(financial integration), 통화정책 자율성(monetary independence), 환율 안정(exchange rate stability) 등 세 가지 정책 목표의 동시 달성이 불가능한 것으로 인식돼 왔다.

자본이동이 자유로운 상태에서는 환율 안정, 자유로운 자본이동, 독립적 통화정책이라는 세 정책목표를 동시에 달성하기가 어렵다.

즉 자본이동을 통제하지 않는다면, 통화가치의 급격한 상승을 막는 대신 통화 팽창과 인플레이션을 감수하거나, 통화가치 절상을 용인하고 그 대가로 통화정책이라는 경기조절수단을 확보하는 수밖에 없다.

  • 트레이드 인[trade-in]

    소비자가 사용하던 물건을 업체에서 매입하고 새 제품을 일정액수 추가 할인해 주는 판매 방식...

  • 타임 마케팅[time marketing]

    상품 및 서비스를 특정 요일이나 시간대에만 할인 혜택을 제공하는 저가 마케팅 방식을 말한다...

  • 토큰증권발행[security token offering, STO]

    회사 부동산, 미술품, 주식 등 전통 자산을 기반으로 가상화폐를 발행하는 것을 의미한다. ...

  • 택스 갭[tax gap]

    마땅히 내야 함에도 납세자들이 내지 않은 세금. 납세자들이 모든 세금을 제대로 납부할 경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