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법정계량단위

 

국제적으로 통용되는 도량형단위(미터법). 1961년부터 국내상거래와 증명의 단위로 채택했다. 이때부터 ''평''이나 ''돈''같은 비법정계량단위의 사용이 금지됐다. 그러나 반대여론 등으로 단속이 이뤄지지 못하다가 2007년 7월부터 홍보와 계도가 강화되고 있다. 단속에 걸리면 수십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전 세계적으로 도량형 단위를 따르지 않는 나라는 미국, 라이베리아, 미얀마 세 곳 뿐이다.

  • 비화석가치거래시장

    태양광, 해상풍력 등 신재생에너지와 원전, 수소발전과 같이 생산 과정에서 이산화탄소를 배출...

  • 바이오플라스틱[bioplastic]

    석유 대신 나무, 옥수수, 사탕수수, 갈대 등 식물 유래 자원을 원료로 이용해 생산하는 플...

  • 보조금[subsidy]

    기업이 물건을 만들 때 정부가 그 물건의 생산을 장려하기 위해 영업, 생산비 중의 일부를 ...

  • 부동산 전자계약시스템

    종이·인감 없이 공인인증서와 온라인 서명만으로 부동산을 거래하는 시스템. 매도인과 매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