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뱅크런

[bank-run]

은행의 대규모 예금 인출 사태를 말한다. 은행이 부실해질 것을 두려워한 예금자들이 돈을 찾기 위해 은행으로 달려간다(run)는 데서 유래됐다.

은행에 돈을 맡긴 사람들은 은행의 재정 건전성에 문제가 있다고 비관적으로 인식하면 그동안 저축한 돈을 인출하려는 생각을 갖게 된다. 그러면 예금으로 다양한 금융 활동을 하고 거기에서 수익을 창출하는 은행들로선 당장 돌려줄 돈이 바닥나는 패닉 현상이 닥치게 되는데 이를 뱅크런이라고 한다. 예금보험공사는 뱅크런으로 인한 은행의 위기를 막기 위해 은행이 문을 닫더라도 5000만원까지는 보호해 주는 예금자보호법을 시행하고 있다. 뱅크런에서 유래한 것으로, 펀드 투자자들이 펀드에 투자한 돈을 회수하는 것을 지칭하는 펀드런(fund run)과 투자자들이 앞다퉈 채권을 판다는 본드런(bond run)이 있다.

역사적으로 보면 뱅크런 사태는 여러 국가에서 끊임없이 발생했다. 미국에서는 1907년 발생한 니커보커 신탁회사 사건, 2000년대 이후 글로벌 금융 위기의 여파로 영국 모기지 은행 중 하나인 노던록 은행 사건, 2015년 그리스가 국제통화기금(IMF)의 채무 상환에 실패하면서 예금자들이 은행으로 몰려들어 하루 만에 약 15억 유로의 예금이 금융권에서 빠져나간 사건, 한국에선 1997년 종합 금융 회사의 연쇄 부도, 2011년 저축은행 부실 사태로 뱅크런을 경험한 바 있다.

관련어

  • 백색가전, 갈색가전

    과거 미국의 제네럴일렉트릭(GE)사가 냉장고·세탁기·에어컨·전자레인지 등은 백색으로 통일(...

  • 별정통신서비스[specific telecommunications business]

    기간통신사업자의 회선설비를 임차하여 기간통신역무를 제공하거나 정보통신부령이 정하는 구내에 ...

  • 브라운필드형 투자[brownfield investment]

    해외진출을 할 때 이미 지어진 설비나 빌딩을 사들여 진출하는 것이다. 새로 땅을 매...

  • 반환공여구역

    미군에게 제공한 지역인 공여구역 중 미군 이 반환한 구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