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차등의결권 주식

[dual class right]

일반 주식보다 의결권이 몇배 높은 주식으로 최대주주의 경영권 방어를 위한 제도.
창업주난 경영인이 가진 주식 1주에 복수 의결권을 부여하는 권리다.

예를 들어 최대주주가 소유한 보통주는 주당 의결권 1표를 갖는대신 ''2등급 주식''을 일반인에게 발행해 배당은 많이 주되 10주당 의결권 1표를 갖게 해 자금조달을 하면서 경영권은 쉽게 지키는 방식으로 활용할 수 있다. 미국에서는 구글이 2004년 공모ㆍ상장하면서 창업주들은 보통주보다 의결권이 10배나 많은 주식을 발행해 경영권을 강화하면서도 대규모 자금조달을 한 적이 있다. 미국 포드사의 경우에도 대주주는 3.7%의 지분으로 40%의 의결권을 갖고 있다.

우리나라에서는 2020년부터 차등의결권 도입을 추진해왔으며 2021년 3월 쿠팡이 미국에 상장하면서 관련법률 개정을 통한 도입이 급물살을 타고 있다. 쿠팡의 경우 창업자 김범석 의장이 주당 29개의 의결권을 보유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 차별적 우위[differential advantage]

    각 경제단위 안에서 경제구조 차이로 인해 발생하는 재화생산에서의 우위. 기술적으로 선진화된...

  • 총주주수익률[total shareholder return, TSR]

    주주에 대한 가치창출 정도를 측정하는 지표. 일정 기간 동안 한 기업의 주가 변동(주식평가...

  • 최고교육책임자[Chief Learning Officer, CLO]

    기업의 학습을 총괄함으로써 조직의 역량을 극대화하는 최고교육책임자를 말한다. 이 용어는 1...

  • 체인 아이디[CHAIN ID]

    블록체인 기술을 바탕으로 금융투자사들이 공동으로 공인 인증 절차를 진행하는 서비스. 증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