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국가퇴직연금신탁

[National Employment Savings Trust, NEST]

영국 정부가 2012년 설립한 퇴직연금 운용 공공기관.

영국의 국민연금 만으로는 국민노후 보장에 부족하다는 정치권의 공감대가 형성홰 출범했다.

영국 정부는 NEST 설립 후 사업주와 근로자의 퇴직연금 가입을 독려했다. 가입하지 않겠다는 명시적 의사를 밝히지 않는 이상 자동적으로 퇴직연금에 가입하도록 했다. 운용 수수료를 낮추고 퇴직연금 기여금도 지원했다. 그 결과 2012년 46.5%에 불과하던 퇴직연금 근로자 가입률은 2021년 79.4%까지 올라갔다.

2015년 4억2000만파운드(약 6687억원)였던 NEST의 운용자산은 올해 1분기 241억파운드(약 37조9558억원)로 커졌다. 2015년 200만 명에 불과하던 가입자는 올 1분기 1110만 명으로 늘어났다.

영국 퇴직연금 가입자 약 2300만 명 중 절반이 NEST를 이용하고 있다.

○시기별로 다른 운용 방식

NEST 가입자 99%는 디폴트 옵션(사전지정 운용제도) 상품인 RDF를 이용한다. 가입자가 아무런 운용 지시를 내리지 않으면 적립금이 자동으로 RDF에 들어간다.

NEST RDF는 30년을 기준으로 크게 4단계로 운용된다. 첫 번째는 ‘기반 형성 단계’다. 가입 후 약 5년 동안 기여금을 충분히 쌓는 시기로 물가상승률 이상의 수익률을 목표로 한다. 두 번째는 ‘성장 단계’다. 약 15년간 ‘물가상승률+3%포인트 이상’의 수익률 달성을 추구한다. 주식 투자 비중이 가장 높은 시기다. 세 번째 ‘안정화 단계’에서는 10년간 채권 비중을 늘려 변동성을 줄인다. 마지막 ‘은퇴 후 단계’에서는 투자자가 퇴직연금을 한꺼번에 인출하거나 사망 시까지 일정액을 주기적으로 받는 것 중에 선택할 수 있다.

런던은 세계 금융 중심지 가운데 하나지만 RDF 적립금 중 70% 이상이 해외에 투자된다. 주식·채권·부동산·원자재 등 투자 분야도 다양하다.

○투명성과 철저한 감시가 성공비결

영국이 NEST 도입만으로 퇴직연금을 성공적으로 안착시킨 것은 아니다. 연금 가입자의 이익을 대변하는 독립기구인 독립지배구조위원회와 각종 자문 기관이 큰 역할을 했다. NEST를 포함한 퇴직연금 사업자들이 제대로 운영하는지 감시·감독하는 곳들이다.

NEST는 투자 내역을 투명하게 공개해 투자자 신뢰를 높인다. 분기·연간 보고서를 통해 주식·채권·대체자산 투자 비중, 투자 종목 등을 자세히 공개한다. 작년 말 투자 비중이 가장 높았던 종목은 미국 애플 (NASDAQ:AAPL)(펀드의 2.4%)이었다.

NEST의 연간 운용수수료는 0.5%로 낮다. 영국은 NEST 외에도 모든 퇴직연금 펀드의 운용수수료를 0.75%로 제한하고 있다.

관련어

  • 계약철회 청구제도

    보험가입자가 청약일로부터 15일 이내에 그 계약을 철회할 수 있는 제도.보험사는 철회청구서...

  • 건강가정사

    사회복지 문제의 큰 범위 안에서의 다양한 문제 해결의 전문가로 활동할 수 있다. 가정 문제...

  • 고농축 우라늄[Highly Enriched Uranium, HEU]

    핵연료나 핵무기로 사용하기 위해 천연 우라늄을 농축시킨 것을 말한다. 천연우라늄에...

  • 거액신용공여 한도제

    은행이 특정 기업이나 계열 기업군에 지나치게 많은 돈을 빌려주는 것을 막기 위한 제도. 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