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상환우선주

[redeemable preferred stock]

특정기간(통상 5년)동안 우선주의 성격을 가지고 있다가 기간이 만료되면 발행회사에서 이를 되사서 소각을 하도록 한 주식을 말한다. 사실상 부채이지만 재무제표 상엔 자본으로 분류된다. 보통주의 25% 이내에서 발행할 수 있으며, 보통주보다 배당금을 1% 정도 더 받는 대신 의결권이 없다. 그러나 배당을 못 받은 경우에는 의결권을 가진다. 은행이 발행한 상환우선주 중 상환기간이 30년 이상인 것은 기본자본, 30년 미만은 보완자본으로 인정 받는다.

관련어

  • 신국가자본주의[new state capitalism]

    국가가 특정 기업을 국가 관리체제로 편입, 각종 경제활동에 국가의 역할을 강화하는 현상. ...

  • 신기후변화협약

    지구온난화를 막기 위해 선진국과 개발도상국 구분 없이 모든 국가에 온실가스 감축 의무를 부...

  • 세렌디피티[serendipitous recommendation]

    검색에 ‘위치’와 ‘시간’ 개념을 더한 데이터 분석 기술인 LTPS(Localized-Te...

  • 신주택보급률

    주택보급률을 산정할 때 1인 가구를 포함하는 한편 다가구 주택을 한 주택으로 보지 않고 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