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채권형펀드

 

국고채 회사채 기업어음 (CP) 등 이자를 받을 수 있는 채권에 주로 운용하는 투자형상품. 투자대상은 채권을 60% 이상 포함해야 하며 전환사채 신주인수권부사채 등 주식관련사채의 운용도 가능하지만 주식에는 투자할 수 없다. 채권형펀드에는 국고채펀드 회사채형펀드 MMF(머니마켓펀드) 등이 있다. 투자기간은 제한이 없지만 환매수수료 부과기간에 따라 단기와 장기로 구분된다.

보통 채권형펀드 가입때 6개월제라고 하면 6개월 이내에 해지하면 환매수수료를 부과하겠다는 의미다. 물론 환매수수료를 부담하면 언제든지 해약이 가능하다. 채권형펀드를 환매받을 때는 시가평가방식이 적용되기 때문에 환매신청일부터 3영업일 이후에 출금을 할 수 있다. 투자형상품이므로 원리금이 보장되지 않는다는 점에 유의해야 한다.

  • 착한 정책의 역설[angel policy paradox]

    중하위 계층을 위한 정책이 오히려 이들 계층을 더 불리하게 만드는 것을 말한다. `코브라 ...

  • 차량용 요소수

    불스 원샷''같은 차량용 첨가제와 달리, 연료와 별도로 차량에 장착되는 촉매제로 질소산화물...

  • 총수익스와프[total return swap, TRS]

    계약 당사자가 주식 등 기초자산에서 발생하는 수익과 비용을 상호 교환하는 약정. 일반적으로...

  • 체감실업률

    ‘근로 시간이 주당 36시간 미만이면서 추가로 취업을 원하는 근로자’와 ‘비경제활동인구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