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신표지어음

 

표지어음은 은행이 기업들에게 할인해 준 상업어음 등을 근거로 발행해 일반인에게 판매하는 어음이다. 보통 만기때(30일 이상) 이자를 주는 일반 표지어음과는 달리 이자를 미리 주는 어음이 "신표지어음"이다. 이자소득이 가입시점에 발생하므로 이자소득에 대한 소득세(20%,주민세 포함 22.4%)도 이때 원천징수된다. 따라서 올해 "신표지어음"을 구입하면 내년부터 시행되는 금융소득종합과세 대상에서 제외된다. 금융소득종합과세 대상자로 분류되면 최고 44%(주민세포함)의 세율과 과세되지만 신표지어음은 올해 22.4%로 원천징수되므로 세금을 아낄 수 있는 것이다. 때문에 종합과세를 피하려는 고액 금융소득자들에게 인기를 끌고 있다.

  • 샤프지수[Sharp Ratio]

    한 단위의 위험자산에 투자해서 얻는 초과수익률의 크기로써 펀드운용성과를 측정하는데 사용된다...

  • 싱가포르 협약[Singapore Convention]

    국제무역으로 발생한 기업 분쟁에서 당사자끼리 합의한 결과(조정)를 체약국에서 강제집행하는 ...

  • 서비스 경제[service economy]

    제조업·농업·광업과 대조적인 서비스 부문에 의해 경제활동이 지배되는 경제.미국은 전체 노동...

  • 수능등급

    성적표에 표기된 영역별.선택과목별 표준점수를 1~9등급으로 나눠 나타낸 것이다. 표준점수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