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창업보육센터

[business incubator, BI]

참신한 아이딩와 뛰어난 기술을 갖고 있으나 사업화 능력이 미약한 예비 창업자들을 위해 작업장을 제공하고 경영지도 및 자금지원 등을 해주는 곳을 말한다. 중소기업진흥공단이 1993년 안산에 처음 설립했다. 창업보육센터는 흔히 BI로도 불리는데, 이는 의료기관에서 미숙 신생아가 자생력을 갖출 때까지 인큐베이터에 넣어 키우는 데서 연유한 것이다.

이곳에 입주하는 업체는 입주부담금과 실비수준의 공과금만 지급하면 보육센터 내의 각종 개발설비와 자동화 기기를 활용할 수 있다. 입주조건은 창업을 준지 중이거나 창업한 지 1년 미만인 사업자로 입주기간은 대개 2년이며 1회에 한해 1년 연장할 수 있다.

  • 초격차 전략

    1등인 것에 만족하지 않고 2등과의 거리를 벌릴 수 있을 만큼 많이 벌리자는 삼성전자의 반...

  • 출퇴근재해 보상제도

    자가용, 대중교통, 자전거, 도보 등으로 출퇴근 하다가 발생한 사고도 산재로 처리하는 제도...

  • 차별화 전략[differentiation strategy]

    특정 시장에서 강한 인상을 확립하기 위해서 제조업자에 의해 사용되는 마케팅 기법으로, 세분...

  • 총액인건비제

    정부의 각 기관이 총액인건비내에서 조직ㆍ정원, 보수, 예산을 각 기관특성에 맞게 자율적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