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증시안정기금

[stock market stabilization fund]

증시가 급락할 경우 이를 막기위해 주식 매입에 나설 목적으로 조성되는 공공기금. 나라에 따라 운영형태나 자금조달 방식 등에서 차이가 조금씩 나지만 기본적인 목적은 같다.

우리나라의 증시안정기금은 1990년 5월 출범했으며 상장기업의 출연으로 4조원의 자금을 단계적으로 조성, 주식을 사들였으며 1995년 6월 주식매입을 재개했었다. 증안기금은 시장개입시 투자심리안정이라는 설립취지에 맞춰 시장파급효과가 큰 종목들을 중심으로 지수관리에 주안점을 두어왔다. 대형제조업주, 금융주, 국민주 등을 주로 매입대상으로 정했으며 미수 및 미상환매물 등 악성 매물을 소화해 침체증시에 숨통을 터놓기도 했다.

관련어

  • 적폐[積弊, great accumulation of filth or corruption, Augean stable]

    오랫동안 쌓이고 쌓인 관행, 부패, 비리 등의 폐단을 말한다. 이를 뿌리 뽑으려면 조직, ...

  • 전고체 2차전지[all solid state battery]

    배터리의 양극과 음극 사이의 전해질이 고체로 된 2차전지. 휘발성이 있는 전해액 대신 ...

  • 제조업 대출지도비율

    정부는 제조업을 육성할 목적으로 한국은행을 통해 시중은행에 대해 총원화자금 대출금의 50%...

  • 지수물가

    모든 상품의 가격변동을 대표하는 지표다. 일정 시점의 연평균 물가를 100으로 잡고 가격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