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증권시장안정펀드

 

증시안정을 위해 금융당국이 금융기관 등에서 기금 출연을 받아 조성하는 펀드. 증권사, 은행, 보험, 상장사 등에서 공동출자를 받아 증시 폭락시 주식을 매입해 증시안정 기능을 담당했다.

1990년 선보인 증시안정기금(증안기금)이 그 출발로 4.85조원 규모로 조성됐다.

이후 2003년 신용카드 대출 부실사태로 인해 4000억원의 증권시장안정펀드(증안펀드)가 조성됐고, 2008년에는 리먼브라더스 글로벌 금융위기로 인한 5천억 규모의 증안펀드가 조성됐다.

2008년 경우 출연금액은 증권선물거래소 2천500억 원, 예탁결제원 2천100억 원, 증권협회 500억 원, 자산운용협회 50억 원 등 총 5150억원 이었다. 편입비율국공채 등 채권 20%와 주식 80%이다. 2008년 11월 21일부터 총 5개월에 걸쳐 매월 1030억원씩 집행했다.

2020년 3월에는 코로나19로 인해 10.7조 규모의 증안펀드가 조성됐다. 당시 5대 금융지주와 18개 금융사 및 한국거래소 등이 10조7000억원을 조성해 설립했다. 코스피가 1480대까지 주저앉은 상황에서 나온 조치였지만 이후 유동성이 대거 공급되면서 증권시장안정펀드가 실제 집행되지는 않았다.

2022년 10월 미국의 금리인상과 러시아-우크라이나 전쟁, 미국의 공급망재편 등으로 코스피가 52주 최저치인 2200을 하회하는 등 바닥을 확인하는 등 불안정한 모습을 보이자 금융당국은 증안퍼드 재가동을 검토하고 있다.

관련어

  • 재생 플라스틱

    폐플라스틱을 잘게 잘라 압출하거나(기계적 재생) 고온으로 녹이고(열분해) 화학적으로 분해(...

  • 주간신규실업수당신청건수[Initial jobless claims]

    미국 노동부가 매주 목요일날 발표하는 지수로 미국에서 실업으로 인한 실업수당 신청건수를 나...

  • 자동요금징수시스템(철도)[automatic fare collection system, AFC system]

    승차권 구입 및 개집표까지의 모든 업무 및 각종 통계업무를 정보시스템으로 처리하기 위한 설...

  • 전문화[specialization]

    일을 분할하여 서로 다른 사람에 의해서 수행되도록 한 것은 분업과 동일하다. 하지만 분업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