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런치플레이션

[lunchflation]

점심(lunch)과 가격 급등(inflation)을 결합한 신조어로 미국에서 생겨났다.

2022년 5월 24일 미국 CNN은 ‘위드 코로나’로 직장인들이 사무실에 복귀하면서 런치플레이션이 나타나고 있다고 보도했다. 반년 전까지 7~12달러였던 메뉴들이 지금은 15달러 이하를 찾기가 어렵다. 식당에서 음식을 먹고 종업원에게 제공하는 ‘팁’도 이제는 15%를 넘어 20%를 건네야만 눈치가 보이지 않는다는 이야기도 나온다. 미국의 평균 외식비는 지난해 대비 7.2% 증가했다.

미국만의 이야기는 아니다. 한국 또한 외식 메뉴 가격이 최근 올라 직장인들의 부담이 커지고 있다. 6월 6일 한국소비자원 가격 정보 사이트 참가격에 따르면 서울 기준 2022년 5월 짜장면의 평균 가격은 6223원으로 전년 5월(5385원)보다 15.56% 올랐다. 김치찌개 백반 역시 7000원대로 오른 지 오래다. 이 때문에 최근 직장인들은 도시락을 직접 싸 오거나 상대적으로 가격이 저렴한 편의점 도시락 등으로 눈을 돌리고 있다.

특히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등으로 밀과 같은 곡물 수급이 어려워지면서 향후 밥상 물가가 크게 오를 것으로 예상된다.

  • 린치핀[linchpin]

    린치핀은 마차나 수레, 자동차의 바퀴가 빠지지 않도록 축에 꽂는 핀을 가리킨다. 비...

  • 랩그로운 다이아몬드[lab-grown diamonds]

    무색의 투명한 광물로 만드는 ‘모조 다이아몬드’와 달리 천연 다이아몬드 ‘씨앗’(탄소 원소...

  • 롤오버[roll-over]

    금융기관이 상환 만기가 돌아온 부채의 상환을 연장해주는 조치. 채권의 경우 현금지급대신 새...

  • 리그 테이블[league table]

    인수합병(M&A), 기업공개(IPO) 등 자본시장의 부문별 거래 규모 등 실적을 기준으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