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고난도 금융상품 숙려제

 

복잡하고 위험도가 높은 금융투자상품인 '고난도 투자상품'에 대해선 최소 이틀 이상의 숙려기간이 지나고 확정해야 계약이 최종적으로 체결토록한 제도.

2019년 해외금리연계 파생결합사태(DLF) 사태 재발 방지책으로 마련된 조치로 2021년 5월 10일 부터 시행되고 있다.

고난도 금융상품은 원금의 20% 넘게 손실이 날 수 있는 파생결합증권과 파생상품, 운용자산의 수익구조를 이해하기 어려운 상품 등이다.
고난도 금융투자상품과 투자일임·금전신탁계약을 청약할 경우 2영업일 이상 이를 숙려기간을 주어야 한다. 이후에 청약 의사를 다시 한 번 표현해야만 청약과 계약체결이 확정되고 그렇지 않으면 투자금을 돌려받는다.

한편, 파생상품 등에 대해서는 이러한 녹취·숙려 제도가 오는 8월부터 시행된다.

  • 고객명세서[customer profile]

    다양한 인구·심리 통계학적 그리고 지역특성별에 따른 고객집단이나 고객형태의 기술서. 이 명...

  • 근저당권말소

    채무를 전액 상환 후 근저당권을 말소(해지)하는 절차로서 채무자 또는 근저당권설정자가 관할...

  • 간사단[managing group]

    유가증권을 인수할 인수단의 구성 책임을 맡는 기관을 말한다. 간사단은 다시 발행회사로부터 ...

  • 공시판매가격[official sales price]

    OPEC(석유수출국)에 가맹되어 있는 산유국이 소비국에 판매하는 석유가격으로 OPEC총회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