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NEW

경제용어사전

중대재해기업처벌법

 

중대재해가 발생하는 경우 안전조치를 소홀히 한 사업주나 경영책임자에게 1년 이상의 징역형 처벌을 내리도록 한 법안이다.

중대재해란 `산업안전보건법상 산업재해 중 사망자가 1명 이상 발생하거나, 동일한 원인으로 6개월 이상 치료가 필요한 부상자가 2명 이상 발생하거나, 동일한 유해요인으로 발생하는 직업성 질병자가 1년에 3명 이상 발생한 경우'를 말한다.

산업재해를 줄이자는 목표로 2020년 1월 시행된 산업안전보건법 개정안보다 처벌 수위를 높인 법이다.
강은미 정의당 의원이 2020년 6월 '중대재해에 대한 기업 및 책임자 처벌 등에 관한 법률 제정안'을 대표발의했으며 12월 24일 동 제정안에 대한 법안 심사를 강행했다.

2021년 1월 7일에는 중대재해기업처벌법 제정안이 7일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소위원회 심사를 통과했다

동 법은 2022년 1월부터 근로자 50인 이상 기업에 적용된다. 50인 미만 사업장에는 2024년부터 시행된다.

  • 지속가능채권[sustainability bond]

    그린 프로젝트나 사회 지원 프로젝트에 사용될 자금을 조달하는 특수목적 채권.

  • 주가순자산비율[price on book value ratio, PBR]

    주가가 한 주당 몇 배로 매매되고 있는지를 보기 위한 주가기준의 하나. 장부가에 의한 한 ...

  • 집단소송[class action]

    기업 제품이나 서비스의 하자로 유사한 피해를 본 사람이 여럿 있을 때 일부 피해자가 전체를...

  • 전자금융[electronic banking]

    전자금융이란 은행의 금융서비스 전달 채널을 전자화한 것으로서 이를 통해 은행은 서류와 현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