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중대재해처벌법

 

중대재해가 발생하는 경우 안전조치를 소홀히 한 사업주나 경영책임자에게 1년 이상의 징역형 처벌을 내리도록 한 법안이다.

중대재해란 `산업안전보건법상 산업재해 중 사망자가 1명 이상 발생하거나, 동일한 원인으로 6개월 이상 치료가 필요한 부상자가 2명 이상 발생하거나, 동일한 유해요인으로 발생하는 직업성 질병자가 1년에 3명 이상 발생한 경우'를 말한다.

산업재해를 줄이자는 목표로 2020년 1월 시행된 산업안전보건법 개정안보다 처벌 수위를 높인 법이다.
강은미 정의당 의원이 2020년 6월 '중대재해에 대한 기업 및 책임자 처벌 등에 관한 법률 제정안'을 대표발의했으며 12월 24일 동 제정안에 대한 법안 심사를 강행했다.

2021년 1월 7일에는 중대재해기업처벌법 제정안이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소위원회 심사를 통과했으며 2022년 1월27일 부터 본격 적용된다.
다. 50인 미만 사업장에는 2024년부터 시행된다.

  • 전력계통운영시스템[energy market system, EMS]

    국가의 전력공급을 24시간 계획, 실시간 운영 및 관리하는 시스템으로 국가전력계통을 움직...

  • 직장폐쇄[lockout]

    노사쟁의가 일어났을 때 사용자가 자기의 주장을 관철시키기 위하여 공장 ·작업장을 폐쇄하는 ...

  • 주식발행방식

    주식의 발행방식은 주식의 수요자를 선정하는 방법에 따라 공모발행과 비공모발행으로, 그리고 ...

  • 자연어 처리[natural language processing]

    인간의 언어를 컴퓨터에 인식시키는 기술. 챗봇을 활용한 질의 응답 번역 등에 활용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