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금융투자소득세

[fincial investment income tax]

주식·채권·펀드·파생상품 등 금융투자로 올린 소득에 매기는 세금.

연간 기준 금액(주식 5천만원·기타 250만원)이 넘는 소득을 올린 투자자에게 20%(3억원 초과분은 25%)의 세금을 매기게 된다. 줄여서 `금투세'라고도 한다.

2022년 11월 현재 현행 세법은 상장 주식 종목을 10억원 이상 보유하거나 주식 지분율이 일정 규모 이상인 경우를 대주주로 분류하고 주식 양도 차익에 대해 20%의 세금을 매겨왔다.

당초 2023년 1월부터 적용하기로 했지만 2022년 7월21일 발표한 세제개편안을 통해 시행 시기를 2025년으로 늦췄다. 자칫 투자자 부담을 키워 증시에 부정적 영향을 줄 수 있다는 우려 때문이다.

관련어

  • 국민주택기금

    국민은행과 주택은행의 합병협상과정에서 국민주택기금의 부실문제가 불거졌다.국민주택기금은 주택...

  • 국민총소득[Gross National Income, GNI]

    우리 국민이 국내와 해외에서 벌어들인 소득의 실질구매력을 나타내는 지표. 실질 국내총소득(...

  • 기준일[record date]

    회사가 일정한 날을 정하여 그날 현재까지 주주명부에 기재되어 있는 주주 또는 질권자를 권리...

  • 기능점수[function point]

    소프트웨어(SW) 개발의 성과물을 기능단위로 정량 측정하는 방식을 말한다. 기능점수는 사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