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아비간

[Favipiravir, Avigan]

파비피라비르를 주성분으로 하는 RNA바이러스 치료제. 2016년 일본 후지필름의 자회사인 토야마 화학이 개발해 중국 저장하이정 파마수티컬에 기술 수출한 약물이다.
원래 신종플루를 비롯한 독감 치료제로 개발한 것으로 '파비피라비르' 또는 'T-705'로도 알려져 있으며 일본에선 제품으로 출시되어 있다.

2020년 2월 중국 국가약품감독관리국(NMPA)은 항바이러스 제제 ‘파빌라비르’를 코로나19 치료제로 허가했다.

아비간은 에볼라 바이러스와 사스 바이러스 감염 환자를 대상으로 임상시험을 한 바 있다. 중국 생산 및 판권을 보유한 저장하이정은 파빌라비르 생산에 들어간 것으로 전해졌다.

일본 정부는 2020년 2월 25일부터 전국적으로 코로나19 환자에게 아비간 투여를 지시했다. 일본 정부는 아비간 200만 명분을 비축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코로나19 환자에게 아비간을 시험 투약한 결과 증상 악화와 무증상 감염자의 발병을 억제 방지하는 데 상당한 효과가 있다고 일본 정부 관계자는 전했다.

코로나19에 대한 명확한 치료제가 없는 환경에서 한국 정부도 2월 25일 수입특례를 통해 아비간을 들여올 것을 검토하겠다고 밝히기도 했다.

  • 인덱스[index]

    인덱스는 일반적으로 한 권의 책에 수록된 내용들 중 원하는 항목을 쉽게 찾아볼 수 있도록 ...

  • 에코부머[echo-boomer]

    1980-1994년에 태어난 미국 베이비붐 세대(1946~1964년생)의 자녀를 일컫는 말...

  • 웨비나[Webinar]

    웹(Web)과 세미나(seminar)의 합성어로 인터넷의 웹상에서 행해지는 세미나를 말한다...

  • 역자산효과[negative wealth effect]

    자산가치가 떨어져 소비침체가 이어지고 다시 자산가치가 하락하는 악순환을 뜻한다. 2016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