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빅블러

[big blur]

'블러(blur)'는 '희미한 것' 또는 '흐릿해진다' 지는 것을 뜻하는 단어이다.

앞에 '크다'라는 의미의 big과 붙여 'big blur'로 종종 쓰이는데, 이는 디지털 경제로의 전환이 가속화 하면서 산업간 경계가 모호해지는 현상을 말한다.

미래학자 스탠 데이비스가 1999년 저서, '블러: 연결 경제에서의 변화의 속도'에서 이 단어를 사용한 것이 유래가 됐다.

온라인 서점으로 출발한 아마존은 전자상거래, 음악 스트리밍, 미디어, 클라우드 등 다양한 분야로 사업을 확장하고 있다. 차량공유회사 우버는 우버이츠를 통해 음식배달 서비스 시장에 진출했다. 스마트폰 제조사 애플은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인 애플TV+를 출시했다. 전기자동차기업 테슬라는 인공지능(AI) 기술로 차량의 주행데이터를 분석, 개별 운전자의 사고 위험을 계산하여 보험료를 책정한다.

국내 상황도 다르지 않다. 치킨업체가 자체 수제맥주 브랜드를 개발해 주류사업에 진출했다. 은행은 알뜰폰 브랜드를 출시하고, 꽃배달 서비스도 선보이고 있다. 신용카드 앱을 통해 보험과 투자 서비스를 동시에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커피 프랜차이즈의 전용 앱과 카드를 통해 예치한 선불충전금이 1800억원에 달하자 국내 금융회사들은 가장 강력한 잠재적인 경쟁자로 꼽기도 했다.

빅블러 현상은 디지털 경제로 전환하는 과정에서 소비행태의 변화와 맞물려 더욱 가속화할 전망이다. 예상치 못했던 경쟁자들이 끊임없이 초(超)경쟁시대를 열고 있다.

  • 불가침협약[standstill agreement]

    대상 기업의 경영진이 인수공격을 가할 수 있는 일단의주주들과 회사 운영상태에 대한 사전정보...

  • 분산투자[diversified investment]

    집중투자에 반대되는 개념으로서 증권투자에 따른 위험부담을 분산할 목적으로 여러 종류의 투자...

  • 부과방식[pay-as-you-go system]

    현재의 근로세대가 납부하는 보험료로 현재의 은퇴세대에게 급여를 주는 제도. 인구 고령화가 ...

  • 보유세

    땅이나 건물 등 부동산에 대해 부과하는 세금으로,건축물 토지 시설물 고급선박 항공기 소유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