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NEW

경제용어사전

승용차 마일리지

 

시민이 자율적으로 자동차 운행거리를 줄여 온실가스와 미세먼지 감축에 기여하면 서울시에서 감축정도에 따라 마일리지를 제공해주는 시민실천운동이다.

가입시 등록한 최초 누적주행거리로 기준 주행거리를 산정하고 1년후 최종 누적주행거리와 비교하여 감축된 경우 감축률 또는 감축량에 따라 마일리지를 2만 포인트에서 7만 포인트까지 차등 지급한다.

획득한 마일리지는 현금전환 및 지방세 납부가 가능하고 모바일 상품권으로도 교환가능하다.

  • 수당

    기본급이 정상적인 근로조건 하에서의 노동의 대가라면 수당은 기본급에 덧붙여서 근무조건이나 ...

  • 신사회 자본

    도로·항만·공항·상하수도 등 국민경제의 기초가 되는 자본을 사회자본과구별해 정보화 사회를 ...

  • 스택과 트렌치[stack and trench]

    반도체 D램 개발의 방식을 뜻한다. 스택은 회로를 고층으로 쌓는 것이고 트렌치는 지하로 파...

  • 싱크[sync; synchronization]

    동기화 또는 동시화를 뜻하는 싱크로나이제이션(synchronization)의 줄임말. 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