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초미세먼지

[fine particulate matter]

우리나라에서 지름 2.5마이크로미터(머리카락 굵기의 20분의 1 수준) 이하의 먼지를 말한다.
지름 10마이크로미터(머리카락 굵기의 5분의 1 수준) 이하인 미세 먼지(PM10)보다 훨씬 작은 아주 작은 크기의 먼지인 셈이다.

미세먼지와 마찬가지로 자동차 배기가스나 화석연료 연소과정에서 발생한다. 미세먼지보다 훨씬 작기 때문에 곧바로 폐포까지 도달해 심장질환과 호흡기 질병 등을 일으킨다. 따라서 초미세먼지에 단기간만 노출되어도 인체에 심각한 영향을 미치며, 심할 경우 조기 사망으로 이어질 수도 있다.

그러나 "초미세 먼지"라는 용어는 우리나라에서만 쓰는 용어이다.

그러나 ‘미세 먼지’의 국제적인 기준은 지름 2.5마이크로미터 이하 먼지(PM.25)를 가리킨다.

국제표준에 맞추기위해 환경부는 2017년 3월21일 먼지의 공식 명칭을 ‘부유 먼지(PM10)’‘미세 먼지(PM2.5)로 개정하기로 했다가 시민에게 설명하기 어렵다며 없었던 일로 돌리고 말았다

  • 추급권

    저작권 관련 대상물이 여러 번 옮겨져 누구에게 가 있더라도 이것을 추급하여 행사할 수 있는...

  • 청정전력계획[clean power plan]

    2015년 8월 3일 버락 오바마 대통령이 발표한 온실가스 배출량 감축안. 이 안은 201...

  • 청색 수소

    생산 과정에서 나온 탄소를 포집·저장해 탄소 배출량을 줄인 수소에너지. 탈황 설비에 활용되...

  • 참조가격제

    성분별 · 용량별로 기준이 되는 참조가를 설정해 놓고 이보다 비싼 의약품을 소비자가 선택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