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NEW

경제용어사전

사전연명의료의향서

 

나중에 아파서 회복 불가능한 상태가 됐을 때 연명의료를 받지 않겠다는 뜻을 미리 밝혀두는 서류다. 19세 이상이면 작성 가능하며, 신분증(주민등록증 또는 운전면허증)을 지참하고, 보건복지부의 지정을 받은 사전연명의료의향서 등록기관을 방문해 작성해야 한다. 등록기관에 등록된 사전연명의료의향서는 연명의료 정보처리시스템의 데이터베이스에 보관되어 법적 효력을 인정받는다.
사전연명의료의향서는 국가생명윤리정책원, 국민건강보험공단, 보건소, 의료기관, 비영리 법인 또는 단체에서 작성할 수 있다. 2019년 7월말 현재, 전국 사전연명의료의향서 등록기관은 총 110개(보건소 29개, 의료기관 55개, 비영리법인 및 단체 24개, 공공기관2개)에 달한다.

  • 시소모[sisomo]

    소비자가 스크린에 나타나는 이야기를 감성적으로 받아들이는 현상을 말한다. 스크린 이미지로 ...

  • 신플라자 합의

    최근 달러고(高) 시정 논의속에 ''신(新)플라자 합의''라는 용어가 자주 등장한다. 신플...

  • 스펀 본드 부직포[spun-bonded fabric]

    주로 폴리프로필렌(Polypropylene)이나 폴리에스터(Polyester)를 방사한 후...

  • 셀 아웃[sell-out]

    유통업체가 최종 고객들에게 판매하는 것.