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NEW

경제용어사전

그린스펀 수수께끼

[Greenspan''s conundrum]

정책금리를 올렸지만 시장금리는 하락하는 현상을 말한다. 2000년대 중반 앨런 그린스펀 미국 중앙은행(Fed) 의장 시절 미국은 물가를 잡기 위해 정책금리를 올렸지만 시장금리는 오히려 떨어지는 기현상이 벌어졌다. 그린스펀도 이유를 알 수 없어 곤혹스럽다고 밝힌 이 현상은 월스트리트에서 ''그린스펀 수수께끼(Greenspan''s conundrum)''로 불렸다. 당시 중국 등 아시아 국가들이 막대한 외환보유액을 바탕으로 미국 국채를 사들였다는 사실이 밝혀지면서 수수께끼가 풀렸다.

  • 가스절연개폐장치[gas-insulated switch gear, GIS]

    발전소나 변전소에 설치되는 전력 설비의 주 보호장치로서 정상개폐는 물론 고장 발생시에도 과...

  • 그레이트 로테이션[Great Rotation]

    2012년 메릴린치 자산보고서에서 처음 사용된 용어. 미국의 통화정책에 따라 글로벌 투자자...

  • 골드 칼라[gold collar]

    정보사회를 이끌어 가는 인재들을 일컫는다. 이들은 자발성과 창의성을 가지고 스스로 좋아하는...

  • 기업의 지배구조[corporate governance]

    기업 내부의 의사결정 시스템으로, 경영의 주요 의사를 누가 결정하는가가 핵심이다. 기업지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