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위험기준자기자본제도

[risk-based capital, RBC제도]

보험·금리·시장·신용· 운용리스크 등 보험사가 가진 각종 위험을 정밀히 측정해 갑작스런 손실이 발생했을 경우 이에 상응하는 자기자본을 보유하도록 요구하는 제도다. 리스크 대비 자본비율이 100%에 못 미칠 경우 금융감독 당국으로부터 적기 시정조치 지시를 받게 된다.

가용자본(지급여력금액)을 요구자본(지급여력기준금액)으로 나누어 RBC비율을 산출한다.


RBC 비율을 높이려면 회사채 주식 등 위험자산 투자를 줄이고 자산운용을 장기 및 국고채 위주로 바꿔야 한다. 2011년 4월부터 전면 도입됐다.

  • 올인룸[All in Room]

    집안에서 일하고 온라인 쇼핑과 영화를 즐기는 것까지 모두 해결하는 주거문화. 많은 전...

  • 예비전력

    전력수급의 균형을 유지하지 못할 경우를 대비하여 최대 수요를 초과하여 보유하는 발전력을 말...

  • 인버스 상품

    기초자산의 움직임을 정반대로 추종하도록 설계된 금융투자 상품. 펀드와 상장지수펀드(ETF)...

  • 온라인 시장[e-Marketplace]

    여러 소비자와 판매자를 모아 거래가 발생하는 가상 공간을 말한다. 일반적으로 기업간 온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