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매몰비용

[sunk cost]

한 번 지불하고 나면 회수할 수 없는 비용을 뜻한다. 이미 지불해 어떤 선택을 하든지 피할 수 없는 비용이 매몰비용이다. 기업의 광고비용이나 R&D비용 등이 이에 속한다. '함몰비용'이라고도 한다.

고정비용과는 다르다. 고정비용으로 지출한 것 중에는 원하기만 하면 다시 회수할 수 있는 것도 있다. 매몰비용은 절대 회수할 수 없다. 예를 들어 그 사람과의 결혼 생활 동안 잃어버린 청춘과 들인 시간, 노력 등이다. ‘내가 들인 돈이 얼마인데’라는 식으로 본전을 따지는 것이 매몰비용을 의미한다.

경제학에서는 어떤 선택을 할 때 매몰비용을 고려해서는 안 된다고 한다. 이미 회수할 수 없는 비용 때문에 추가로 투자하는 것은 더 큰 손해를 가져올 수 있어서다.

관련어

  • 미세조정[smoothing operation]

    금융정책 등의 정책 수단을 상황에 따라 수시로 조금씩 변경해 나가는 것. 정부가 수시로 시...

  • 민감·초민감품목

    자유무역협정(FTA) 체결 때 자국산업 보호를 위해 관세율을 일반 품목보다 높은 수준으로 ...

  • 메카니컬 키[Mechanical Key]

    카트리지와 시스템 간의 부적절한 결합을 방지하기 위해 채택하는 구조 또는 구조물을 말한다.

  • 미고용노동력[unemployed labor force]

    고용되지 않았지만 의지가 있고 일을 할 수 있고 활동적으로 일을 추구하고 있는 인구의 일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