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이산화탄소 포집ㆍ저장기술

[Carbon Capture & Storage, CCS]

대기 중으로 배출되는 이산화탄소를 붙잡아 땅속이나 바다 등에 묻는 기술.
이 기술을 이용하면 화석연료전환 과정에서 발생하는 이산화탄소 90% 이상을 포집(capture)한 후 압축해 비어있는 유전, 가스전 또는 대염수층에 주입해 저장(storage)할 수 있다. 포집해 압축된 이산화탄소는 파이프라인이나 선박으로 수송된다.

또한, 석유나 천연가스보다 이산화탄소 배출량이 많은 석탄을 환경 친화적인 연료, 곧 청정 석탄으로 만들 수도 있다.

CCS는 태양광이나 풍력발전 등 신재생에너지처럼 원천적으로 이산화탄소를 발생시키지 않는 지구온난화의 근본적 해결책은 아니다. 그러나 적어도 향후 50년은 화석연료가 주요 에너지원이 될 것이란 점에서 현실적인 대안으로 평가받고 있다.

관련어

  • 에뮬레이터[emulator]

    일종의 컴퓨터 통신 프로그램. 이 프로그램은 공중통신망과 연결된 개인 PC와 상대 컴퓨터를...

  • 유류할증료[fuel surcharge]

    항공사나 해운사들이 유가 상승에 따른 손실을 보전하기 위해 운임에 부과하는 할증료. 국제선...

  • 애널리스트 순환제

    신용평가회사의 애널리스트(analyst)가 동일 업체에 대해 4년을 초과해 평가할 수 없...

  • 온라인서비스제공자[on-line service provider, Internet service provider, OSP]

    온라인상(인터넷)에서 저작물의 유통등 각종 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업자의 총칭. KT와 같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