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남미공동시장

[MERCOSUR]

남아메리카 지역의 무역 자유화와 관세동맹을 목표로 결성된 경제공동체. 회원국은 아르헨티나, 브라질, 파라과이, 우루과이 등 4개국이며 준회원국으로는 칠레와 볼리비아, 페루, 베네수엘라, 콜롬비아, 에콰도르 등이 참가하고 있다. 1991년 4개국 정상들이 남미공동시장을 결정키로 합의했고 95년 1월1일부터 모든 관세를 철폐했다. 대외 공동관세제도를 채택하여 관세동맹의 형태를 띠고 있으나 일정기간 예외품목 규정을 두고 있어 자유무역지역과 관세동맹의 중간단계로 볼 수 있다. 94년 발효된 북미자유무역협정(NAFTA)과 함께 아메리카 대륙을 대표하는 경제공동체로 꼽히고 있다.

관련어

  • 내로 베젤[narrow bezel]

    베젤은 모니터 화면 테두리를 말한다. 내로 베젤은 말 그대로 모니터의 테두리가 줄인 것으로...

  • 내진강재[steel for seismic application]

    내진 구조물에 최적화된 건축구조용 강재. 항복강도, 에너지 흡수 능력, 충격 인성...

  • 농업의 비교역적 기능[Non-Trade Concerns, NTC]

    농업의 비교역적 기능은 식량안보, 농촌개발, 환경보전 등 농업이 가지는 경제외적인 기능을 ...

  • 내기베이터[nagivator]

    잔소리 (nag)와 네비게이터 (navigater)의 합성어로 자동차 조수석에 앉아 내비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