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주식형펀드 수수료

 

은행이나 증권사들이 주식형 펀드를 판매, 운용하는 대가로 챙기는 수수료. 보수율이라고도 한다. 평균수수료는 2004년 1.82%에서 2005년 9월 현재 2.5%로 높아졌다. 이는 매년 투자액의 2.5%를 수수료로 뗀다는 것을 말한다. 주식형 펀드의 수수료는 판매수수료 1.8%, 운용수수료 0.6%, 수탁수수료 0.1%로 구성된다. 펀드 투자액이 1000만원이라면 18만원은 은행이나 증권사가 챙기고, 6만원은 자산운용사가 떼며, 1만원은 결제 은행이 가져간다. 판매만 전담하는 은행·증권사가 투자전략을 세우고 직접 수익을 내야 하는 자산운용사보다 3배 많은 수고비를 받는 셈이다. 한편 펀드 선진국인 미국의 연평균 보수율은 대체로 1.25% 정도를 유지, 우리나라의 절반정도에 해당되는 수수료를 받고 있다.

  • 자가보유율

    주택을 보유하고 있는 가구의 비율

  • 전력선통신[Power Line Communicatin, PLC]

    전력선으로 음성, 데이터, 인터넷 등을 고속으로 이용할 수 있는 차세대 통신서비스. 이 기...

  • 지급지시전달업[MyPayment]

    이용자의 결제·송금 지시를 은행 등 금융회사에 전달하는 업종. 이용자 자금을 보유하지 않고...

  • 주식형수익증권

    일반투자자가 맡긴 자금을 투자신탁회사가 주로 우량주식에 분산투자하여 운용하는 신탁을 말하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