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친디아

[Chindia]

중국 (China)와 인도 (India)의 합성어. 영국의 시사주간지 이코노미스트는 ‘친디아 스토리’라는 글을 통해 “향후 수십년간 중국과 인도의 부상, 이에 대한 세계의 대응이 21세기를 규정할 것”이라고 전망하기도 했다. 중국과 인도는 2차 대전 후 사회주의를 채택했지만 개혁개방을 통해 세계경제의 새로운 성장엔진으로 부상하고 있다. 특히 이들의 경제는 상호보완적이어서 연합할 경우, 세계경제에 막강한 영향력을 행사할 전망이다. 저임금의 무궁무진한 노동력과 훌륭한 사회간접시설로 무장한 중국은 세계 제조업기지로 자리잡았다. 인도는 제조업이 차지하는 비중이 전체 경제의 15 %에 불과하지만 세계 정보통신(IT) 산업의 허브로 부상하고 있다. 비슷한 의미에서 러시아와 인도를 합친 러디아(Rudia)란 용어도 쓰인다.

  • 창업자금 사전상속제도

    만 30세 이상이거나 결혼한 국내 거주자가 만 65세 이상 부모로부터 창업을 위한 자금을 ...

  • 첨가소화채

    자동차나 주택 구입, 법인설립등기시 의무적으로 채권을 사야 한다. 도시철도채권과 같이 인허...

  • 체크카드

    직불카드와 신용카드의 기능을 혼합한 카드. 예금계좌 잔액범위내에서 사용한다는 점은 직불카드...

  • 취약 5개국[fragile 5]

    외환시장이 취약한 5개국으로 인도, 남아공, 터키, 브라질, 인도네시아 등이었으나 20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