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구인배율

 

기업체의 구인수를 일자리를 찾는 구직자수로 나눈 수치로 인력수급의 지표로 쓰인다. 구인배율이 높아질수록 인력을 구하기가 어려워지고 낮아질수록 취직하기가 어려워짐을 나타낸다.

일반적으로 노동시장, 즉 인력수급관계의 거시지표 또는 중·장기 지표로는 실업률, 경제활동참가율, 인구증가율 등이 쓰이고 있는 반면 미시적이고 단기적인 지표로는 구인배율이 활용되고 있다. 이 때문에 구인배율이 얼마일 경우 구인·구직난으로 볼 수 있는가 하는 절대적인 기준수치를 설정하기는 어려우며 다만 전월 혹은 전년에 비해 구인·구직난이 심화 또는 완화되고 있다는 등의 상대적인 개념으로 보아야 한다.

  • 공정가열로[fired process heater]

    내화물로 둘러싼 연소실 또는 가열로 내에서 연료를 연소시킬때 발생되는 열을 이용하여, 유체...

  • 개인 네트워크[personal area network, PAN]

    사람의 신체를 통신로로 활용, 악수만 해도 상대방의 이름,전화번호,주소 등 신상정보를 자신...

  • 국가보증채무

    각종 기금이 채권을 발행해 돈을 빌려올 때 정부가 상환을 보증하는 것이다. 기금이 부실해져...

  • 금융비용[financial expenses]

    장·단기 차입금 및 사채에 대한 대가로 이자비용의 합계에서 이자수익을 차감한 잔액을 말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