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환 리스크

[exchange risk]

외환을 보유, 운용하는 과정에서 발생하는 위험을 말한다. 외환 시세는 수시로 변한다. 시세가 떨어지는 통화를 보유하고 있으면 앉아서 손실을 입게 되는데, 이것을 환차손이라고 한다. 환 리스크라는 용어에서 ‘리스크’는 환율이 기대했던 수준의 ‘기대환율’에서 ‘벗어날 확률’로 정의된다. 그러나 일반적으로는 손해볼 가능성(downside risk)만을 지칭하는 것으로 인식되고 있는 것이 사실이다. 국제화가 진전됨으로써 환율변동은 이제 모든 사람들의 관심사가 되고 있다. 무역거래를 하는 무역업자뿐 아니라 국제자금을 관리하는 금융인은 물론 해외여행을 하거나 유학 자녀를 둔 개인에 이르기까지 모두가 환율변동에 일희일비하는 시대가 됐다.

  • 현금흐름이자보상비율

    영업활동을 통해 창출한 현금으로 이자비용을 얼마나 충당할 수 있는가를 보여주는 비율로서 높...

  • 한국정책금융공사[Korea Finance Corporation]

    한국산업은행의 민영화 추진에 따른 중소기업에 대한 금융공백을 막기 위해 2009년 10월2...

  • 하도급 법

    기술유용 행위뿐 아니라 하도급 대금의 부당 단가인하, 부당 발주취소, 부당 반품행위 등에 ...

  • 혼합형 연금저축펀드

    주식형 또는 채권형에 속하지 않는 연금저축펀드. 주식혼합형과 채권혼합형으로 나뉜다. 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