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과다노출

[over-exposure]

외채 위기에 즈음하여 1970년대에 비산유개발도상국에 대출한 국제은행들은 그들의 자본금 등에 비교하여 개발도상국에 너무 많이 대출하였고, 또 그러한 대출이 소수의 나라에 집중되어 있음을 지적하게 된다. 이러한 과다노출의 인식에 따라 외채국에 대한 더 이상의 대출을 하지 못한 채 과거의 대출상환을 연기해주거나 차환해주는, 소위 비자발적 대여를 하는 정도에 이르게 되었다.

은행이 대출한 것을 예정대로 상환받을 수 없게 되면 예금자의 인출요구에 대해 즉시 응해줄 수가 없고, 이것이 알려지게 되면 이른바 연쇄적 예금인출사태가 나타나게 된다. 국내금융에서는 이런 사태에 대해 중앙은행에 의한 최후의 대여자 기능이 준비되어 있다.

그러나 국제금융에서는 이러한 최후의 대여자 기능이 없기 때문에 은행이 대출을 상환받지 못하게 되면서 국제금융권이 위기에 처하기 쉽다. 이러한 어려움 때문에 외채문제에 대한 해결책으로서 탕감을 해주어야 한다는 종래의 의견에도 불구하고 아직까지의 대응방안은 채무재조정 등 상환연기가 주종을 이루어왔다.

  • 경제특구[special econimic zone]

    외국인투자 유치정책의 일환으로서 외국자본과 기술의 활발한 국내유치를 유도하기 위해 각종 인...

  • 공적부조

    국민의 기본적인 생존권을 보장하려는 취지에서 국가나 지방자치단체의 책임하에 공비부담으로 생...

  • 고릴라 글라스[gorilla glass]

    미국 코닝사가 개발한 강화유리. 이온 강화 처리돼 일반유리에 비해 얇고 가벼우면서도 충격에...

  • 금리스와프[interest rate swap, IRS]

    금리스와프는 이자지급조건을 일정기간 바꾸는 것이다. 차입자가 기존 부채 또는 신규 부채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