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고용안정채권

 

실직자 생계지원자금을 마련하기 위해 1998년 3월말부터 전국 증권사 본점과 지점에서 동시발매된 비실명채권이다.

근로복지공단이 발행하며 표면수익률은 연 7.5%, 만기는 5년이다. 그러나 이자는 복리로 계산돼 실효수익률은 연평균 9%에 달한다. 이 채권을 사려는 투자자는 판매대행증권사의 본·지점을 찾아가야 한다. 증권사에 구입희망금액을 신청하면 인쇄과정을 거쳐 채권을 개별적으로 받게 된다. 상속 및 증여수단으로 활용하기 좋도록 액면은 억원 단위를 중심으로 다양하게 발행된다.

  • 규제 샌드박스

    기업이 신제품이나 신서비스를 출시할 때 일정 기간 기존 규제를 면제하거나 유예하는 제도. ...

  • 긴급사용

    감염병 위기가 발생했거나 발생이 우려될 때, 정식으로 허가된 체외진단용 의료기기(검사시약)...

  • 가격역지정 주문[stop order]

    투기성 투자를 즐기는 투자자가 시세가 매매위탁 당시의 시세보다 상승하여 자기의 지정가격을 ...

  • 그린카드[green card]

    농수산물 등 수입식품에 대한 검사를 효율적으로 실시, 품질의 안정성을 확보하려는 목적으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