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외환집중제

[foreign exchange concentration system]

민간이 외국돈(외환)을 보유하는 것에 국가가 일정한 제한을 가하는 제도를 말한다. 외환집중방법으로는 민간의 외환보유 한도를 정하기도 하고 보유한도는 정하지 않되 일정 금액 이상은 신고토록 하기도 한다. 또 두 가지를 병행하는 경우도 있다. 외환집중제에는 크게 예치집중제와 매각집중제가 있다. 예치집중제는 수출업체 등이 받은 외국돈을 외국환은행에 개설한 계좌에 의무적으로 예금해놓도록 하는 제도다. 우리나라는 1961년 2월까지 이같은 예치집중제를 실시했다. 매각집중제는 외환을 외국환은행에 매각, 국내돈으로 바꾸어가도록 의무화하는 제도를 말한다.

  • 인디카 시리즈

    미국에서 나스카와 양대 산맥을 이루는 자동차 경주.일반 승용차로 승부하는 나스카와 달리 F...

  • 언더슈팅[undershooting]

    주식가격이나 환율이 시장이론가나 전저점을 하회해 단기간에 급락하는 움직임을 말한다. 오버슈...

  • 아메카지룩

    아메리칸 캐주얼을 일본식으로 줄여 부르는 말. 미국의 워크웨어(작업복)가 일본의 복고풍 패...

  • 일방적 소송[ex parte application]

    법원이 소송 당사자 양쪽의 자료를 모두 검토하지 않고 판단을 내리는 제도. 특허의 경우 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