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프로젝트 카이퍼

[Project Kuiiper]

미국 기업 아마존이 고도 590∼630㎞의 지구 저(低)궤도에 인터넷용 위성 7774대를 쏘아올려 고속광대역 인터넷 서비스를 제공하려는 프로젝트. 이전 계획은 위성 3236대를 띄우는 것이었는데 2021년 11월 5일 4538대를 추가로 발사할 계획을 미국 연방통신위원회(FCC)에 제출함으로써 총 7774대가 됐다.

이같은 위성 인터넷 사업은 고속 인터넷 통신이 없거나 충분하지 않은 오지, 비(非)도시 지역에 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 FCC는 아마존에 2026년 중반까지 전체 위성 중 절반을 발사하라는 시한을 줬다. 아마존은 이 가운데 위성 578대가 궤도에 올라가면 초기 서비스를 시작할 계획이다.

위성 인터넷 서비스의 선두주자는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의 '스페이스X'다. 이 회사는 2019년 자체 위성 인터넷망인 '스타링크'를 구축할 위성 60기를 우주로 쏘아 올렸다.

이후 2021년 11월 현재까지 발사한 위성만 1700대 이상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미 수천명의 고객이 월 99달러(안테나 키트 총 499달러 별도)를 내고 스페이스X의 인터넷 서비스를 시범 이용하고 있다. 스페이스X는 향후 위성 총 1만대 이상을 추가로 발사할 예정이다.

아마존의 계획은 스페이스X에 대응하기 위한 목적으로 분석된다. 아마존은 위성 인터넷 사업에 약 100억달러를 투자할 계획이다. 고객용 수신 안테나 등을 스페이스X보다 값 싸게 제공하는 것이 목표다.

  • 패닉 바잉[panic buying]

    사회・환경 변화 등으로 발생한 심리적 불안때문에 물품을 사들이는 걸 뜻한다. 가격이 ...

  • 파킹[parking]

    채권의 실제 소유주(펀드매니저 소속 금융회사)가 소유 사실을 감춘 채 다른 금융회사(중개인...

  • 피보험자[insured]

    이해관계가 보험증서에 의해 보장된 사람. 사고발생 시 보상을 받는 사람으로 보험금의 지급은...

  • 플렉스[flex]

    요즘 1020 세대에게‘돈을 쓰며 과시하다’ ‘지르다’라는 뜻으로 사용되는 단어. `구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