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절박뇨

 

한 번 소변 생각이 나면 참지 못하는 증상. 일반 성인의 방광은 최대 400~500mL의 소변을 저장할 수 있다. 200~300mL가 되면 화장실에 가고 싶어지는데, 절박뇨 증상이 있는 사람은 이에 훨씬 못 미치는 50~100cc만 돼도 소변을 참을 수 없게 된다. 증상이 악화되면 대인관계를 기피하거나 우울증이 생기기도 한다. 언제, 어디에서 증상이 나타날지 몰라 집 밖으로 나서지 못하는 사람도 많다.

  • 중압 직류송배전시스템[medium voltage direcet current, MVDC]

    1.5~100kV의 중압 전기를 직류로 송전하는 시스템. 직류(DC) 송전은 현재의...

  • 전신환매입률

    전신에 의하여 1일 이내에 자금이 결제될 때 적용되는 환율로서 재외본지점 및 거래은행망의 ...

  • 주간 연속 2교대제

    하루 근무시간을 8시간씩 2교대로 운영하는 시스템이다. 8시간을 기본으로,아침 일찍 작업을...

  • 중견기업

    대기업(상호출자제한기업)과 중소기업의 중간에 위치하는 기업을 가리키는 말. 업종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