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임상시험용 의약품의 치료목적 사용 승인

 

식품의약품안전처가 생명이 위급하지만 적절한 치료 수단이 없는 환자에게 개발 중인 의약품을 사용할 수 있도록 승인하는 제도.

식약처는 2002년부터 이 제도를 시행하고 있다. 전임상 동물실험으로 최소한의 안전성을 확인한 뒤 임상 승인을 받은 개발 미완료 상태의 의약품을 위급한 환자에게 투약할 수 있도록 허가하는 제도다. 미국 유럽 등 선진국도 비슷한 제도를 시행 중이다.

  • 오프쇼어 서비스[off-shore service]

    저 비용 국가로부터의 소싱(sourcing)을 의미하며, 프로젝트 기반 서비스, IT 아웃...

  • 이자제한법

    이자의 최고 한도를 규정한 법률. 1962년 제정되어 1997년 외환 위기의 여파로 199...

  • 웹-스케일 IT[Web Scale-IT]

    구글·페이스북·아마존 같은 거대 클라우드 서비스 기업들이 가진 역량을 일반 기업 내 IT ...

  • 양극재[cathode materials]

    배터리의 용량과 출력 등을 결정하는 핵심소재로 소재. 생산원가의 40%가량에 달해 배터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