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하노버메세 2017

[Hannover Messe]

독일 하노버 국제전시장에서 개최되는 세계 최대 규모의 산업박람회.
하노버메세는 1947년 처음 시작되어 2022년 5월 30일 75번째 개막회를 열었다.

산업계에서 하노버메세는 ‘4차 산업혁명의 발원지’로 불린다. 독일이 2011년 제조업과 정보기술(IT)의 통합을 골자로 한 ‘인더스트리 4.0’ 정책을 처음 소개한 곳이어서다.

2022년 행사에는 60여 개국에서 2500여 개 기업이 8000여 개 제품을 전시한다. 지멘스와 SAP, 보쉬, 보스턴다이내믹스, 슈나이더일렉트릭, 마이크로소프트, 구글, 야스카와전기 등 글로벌 정보기술(IT) 기업을 비롯해 현대로보틱스, LS일렉트릭 등 국내 기업이 다수 참가했다.

6월 2일까지 열리는 이번 행사는 ‘산업 대전환’을 대주제, ‘디지털화와 지속가능성’을 세부 주제로 삼고 △인공지능(AI)과 머신러닝 △탈탄소화 △수소 및 연료전지 △인더스트리 4.0 △사이버 보안 등 일곱 가지 산업 트렌드를 제시했다.

독일 일간 프랑크프루터알게마이네차이퉁은 “글로벌 경제가 급변하고 기후변화와 자원 부족이 심화하고 있으며 물가가 급등하는 현 세계에서 기술은 문제의 원인이 아니라 해결책으로 부상하고 있다”며 “기존 산업을 재건하고 새로운 산업을 촉진하기 위해 경제 전체를 디지털화해야 한다는 시대적 요구가 강해지고 있다”고 평가했다.

  • 한국노동조합총연맹

    우리나라의 각 기관과 산업체에 조직돼 있는 노동조합의 연합단체.1946년 3월 설립됐으며 ...

  • 활척관세[sliding tariff]

    특정 물품의 국제가격이 급격히 등귀함으로써 이와 관련된 물품의 국내가격 안정이 저해될 우려...

  • 흑점[sunspot]

    태양 표면에 자기력선이 조밀하고 복잡하게 얽힌 지역.태양표면 온도는 6000K(절대온도)임...

  • 해상선하증권[marine bills of lading, ocean bills of lading]

    해상선하증권은 운송인 또는 그 대리인이 해상운송을 위하여 물품의 본선 적재 또는 수취를 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