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동력분산식 열차

 

디젤 엔진이나 전기 모터 같은 동력원이 모든 전동차량에 장착돼 있는 열차. 기존 열차는 맨 앞과 맨 뒤에 동력장치가 달려 있어 앞이나 뒤에서 끌어주는 방식이다. 동력분산식 열차는 열차 량마다 동력장치를 설치해 공간을 아끼고 가속과 감속 성능이 뛰어나다는 분석이다.
사륜구동 자동차에 비유돼 가속하거나 급정차할 때 안전한 게 강점이다. 기차역 구간이 짧고 산악 지형이 많은 한국에 적합하다는 평가가 많다.
우리나라에선 현대로템이 2012년 세계에서 네 번째로 동력분산식 고속열차 국산화에 성공했다.
현대로템은 2016년 5월 23일 코레일에 처음으로 동력분산식 고속열차 ‘해무 250(EMU-250)’30량(량당 약 34억원, 총 1020억원)에 대한 입찰에서 수주를 성사 시킨바있다.

  • 도광판[light guide plate]

    LCD 백라이트유닛(BLU) 부품 중 하나로 투명한 아크릴을 이용해 램프로부터 발산되는 빛...

  • 데드 캣 바운스[dead cat bounce]

    우리말로 해석하자면 "죽은 고양이도 꿈틀한다"는 뜻으로 주가가 급락하다가 일시적으로 소폭...

  • 동작연구[motion study]

    과업수행에 효과적인 동작을 결정하기 위하여 작업을 분석하는 과정이다. 과학적 관리에 중요한...

  • 당발송금

    해외로 보내는 외화송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