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원자재 통화

[commodity currency]

원유와 철광석, 금, 구리 등 원자재 가격 변동에 민감한 통화를 일컫는 용어다. 원자재 수출이 경제에서 많은 비중을 차지하는 호주, 캐나다, 뉴질랜드, 남아프리카공화국, 노르웨이, 러시아 등의 통화가 이에 속한다.

이들 국가들은 원자재값 하락이나 달러 강세와 같은 요인에 의해 경기의 움직임이 큰 영향을 받으며 특히 해당국의 통화가치가 큰 타격을 입는다.

2014년의 경우 서유럽 최대 산유국인 노르웨이는 통화가치가 미 달러화 대비 19% 하락했다. 선진국 화폐 중 가장 큰 낙폭이다. 유로화에 대한 노르웨이 크로네 가치는 2009년 중반 이후 가장 낮은 수준이다. 주요 원자재 수출국인 캐나다와 호주의 화폐 가치도 미 달러화 대비 각각 8.5%, 9.3% 하락했고 뉴질랜드 달러는 5.8% 떨어졌다. 원자재 수출로 나라 살림을 꾸려온 신흥국은 더 큰 타격을 입었다. 서방 국가의 제재와 유가 하락이 맞물린 러시아 루블화 가치는 올 들어 달러 대비 41% 급락했다. 칠레 페소화는 14%, 브라질 헤알화는 11% 떨어졌고, 남아프리카공화국 랜드화 가치도 9% 하락했다.

  • 암호모듈

    암호기술이 구현된 하드웨어(HW)ㆍ소프트웨어(SW)ㆍ펌웨어(FW) 혹은 이들이 결합된 제품...

  • 오프쇼어링[off-shoring]

    기업업무의 일부를 해외 기업에 맡겨 처리하는 것. 업무의 일부를 국내기업에 맡기는 아웃소싱...

  • 의무이행기간[commitment period]

    교토의정서체제에 따른 온실가스 감축목표를 달성하는 기간. 현행 교토의정서의 경우 5년 단위...

  • 영재교육진흥법

    재능이 우수한 학생을 조기 발굴해 능력과 소질에 맞는 교육을 실시함으로써 인재를 확보하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