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산업금융채권

[industrial financial debenture, 산금채]

한국산업은행이 1954년부터 기간사업 등에 대한 자금지원을 목적으로 발행하고 있는 특수채권. 줄여서 `산금채'라고 부른다.

한국산업은행은 법으로 정한 발행한도 범위 내에서 산업금융채권을 발행할 수 있는데, 이 한도는 그간 수차에 걸쳐 확대되었다.

현재 현행법상 (2022년 10월 31일 기준) 채권발행 잔액과 공사채보증 및 채무보증 인수잔액의 합계액이 자기자본의 30배를 초과하지 못하도록 되어 있다.

또한 산업금융채권을 발행하고자 할 때에는 발행연도마다 발행총액에 관하여 국회의 의결을 얻어야 하며 정부가 원리금의 상환에 대하여 보증할 수 있도록 되어 있다. 한편 이 채권은 외국에서 외화표시로도 발행될 수 있다.

한국산업은행은 대한민국 정부가 지분을 100% 소유하고 있어, 예금보험공사의 예금자 보호 대상에서는 제외되지만 산은법상 정부의 손실보전 조항이 있기에 우량한 신용등급으로 채권발행이 되므로 안정적 투자가 가능하다.

관련어

  • 스위칭 매매[position switching]

    선물거래에서 투자자가 실물 인수일이 다가올 때 실물 인수를 피하기 위해서 선물을 매도하고 ...

  • 수소기업협의체

    수소 생태계 구축을 위해 현대자동차 SK 롯데 포스코 한화 현대중공업 GS 두산 효성 코오...

  • 선택진료비

    환자들이 전문성 높은 의사에게 진료받는 대가로 지급하는 비급여 항목이다. 이 금액의 30%...

  • 스프레드[spread]

    1. (은행) 은행돈을 대출받을 때 금리는 우대금리에 대출자의 신용에 따라 금융기관 수수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