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근린궁핍화정책

[Beggar-thy-neighbor policy, pooring neighbour policy]

영국의 경제학자 J.V. 로빈슨이 명명한 용어로 다른 나라의 경제를 희생시키면서 자국의 이익을 추구하는 정책을 일컫는다. 로빈슨은 1930년대 세계대공황이 각국의 ''너 죽고 나 살자''라는 이기주의와 보호무역, 환율전쟁 탓에 오랫동안 지속됐다며 이 용어를 지어냈다. 환율 인상, 수출보조금 지급으로 수출을 늘리고 관세율 인상, 할당제로 수입을 줄이는 행위들이 대표적인 예이다.

관련어

  • 골드 버튼[Gold Button]

    유튜브(YouTube)에서 구독자 100만명을 달성한 채널에 수여하는 상. 금 도금 ...

  • 감리종목[surveillance issue]

    한국거래소는 투자자를 보호하기 위해 주가가 단기간에 급등한 종목을 주의가 요망되는 주식으로...

  • 교토협약[Kyoto Convention]

    관세절차 간소화 및 조화에 관한 국제협약(International Convention on...

  • 그랩[Grab]

    싱가포르에 본부를 둔 동남아시아 최대 차량공유 업체. 말레이시아 출신 앤서니 탄이 설립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