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핵심생산인구

[prime age worker]

생산가능인구(15~64세) 중 경제활동이 가장 활발한 시기인 25~49세에 해당하는 인구다. 핵심생산인구의 증감은 중장기적으로 경제에 매우 커다란 영향을 미친다. 핵심생산인구의 감소는 경제 침체는 물론 나라 살림, 가계와 개인, 제도 등 사회 전반에 나쁜 파급효과를 초래한다. 2011년 6월 14일 통계청에 따르면 2010년 인구 총조사 결과에 따르면 작년 11월 1일 현재 우리나라 핵심생산인구는 1953만8000명을 기록, 지난 2005년(1990만5000명)에 비해 36만7000명 줄었다.

핵심생산인구가 감소한 것은 1949년 인구 총조사를 실시한 이후 처음이다. 1949년 562만5000명이던 핵심 생산인구는 1975년 1011만9805명으로 처음 1000만명을 넘어섰고 2005년에는 1990만4854명으로 2000만명에 근접했다. 총인구에서 차지하는 비중도 1949년 27.9%에서 1980년 31.4%로 30%를 넘었고, 2005년에는 42.3%까지 치솟았었다.

  • 해약환급금률

    보험계약의 해약등으로 계약이 소멸되었을 경우 책임준비금에서 신계약비를 공제하여 산출한다. ...

  • 회색 코뿔소[gray rhino]

    지속적인 경고로 충분히 예상할 수 있지만 쉽게 간과하는 위험 요인을 말한다. 코뿔소는 멀리...

  • 하이브리드카[hybrid car]

    전기, 휘발유 등 두 종류 이상의 동력원을 함께 사용할 수 있는 차량. 휘발유 엔진과 전기...

  • 화이트 하우스 버블[White House bubble]

    미국 대통령들이 백악관에서 고립돼 대중의 일상 생활로부터 멀어지는 현상을 백악관이 겉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