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용어사전

존스 세대

[Generation Jones]

조너선 폰텔(41)이란 정치 컨설턴트의 책 제목에서 비롯돼 2008년 미국 대선 때 널리 퍼진 용어로 사회적 혼란이 극심했던 70년대에 청소년기를 보낸 1954~65년 출생자들을 말한다. 이들은 1970년대 TV문화의 확산으로 미국 역사상 학력평가시험 점수가 가장 낮아 ''멍청한 세대'' 나 ''잃어버린 세대''로 구박받기도 했다. 그러나 존스 세대를 거친 인물들이 오바마 당선인 내각의 중심을 차지하자 존스세대가 이혼율과 마약중독자 증가 같은 어려움을 견디고 살아남으려 애쓰면서 문제해결 능력을 지니게 됐다는 해석이 나오고 있다.

  • 자기신체사고담보

    보험 가입자가 자동차를 운전할 때는 물론 주차 등 관리를 하는 과정에서 발생한 사고에 대해...

  • 지니계수[Gini's coefficient]

    소득분배의 불평등도를 나타내는 수치. 일반적으로 분포의 불균형도를 의미하지만 특히 소득이 ...

  • 제4섹터

    영리단체 (기업체)ㆍ비영리 단체가 융합되어 경영하는 형태. 기존의 유관 기관들이 정부나 기...

  • 중재[仲裁, arbitration]

    분쟁당사자의 합의에 의하여 분쟁에 관한 판단을 법원이 아닌 제3자(중재인 또는 중재기관)에...